Deprecated: Assigning the return value of new by reference is deprecated in /data/18/1/26/103/1352918/user/1450652/htdocs/seoul/wp-includes/cache.php on line 36

Deprecated: Assigning the return value of new by reference is deprecated in /data/18/1/26/103/1352918/user/1450652/htdocs/seoul/wp-includes/query.php on line 15

Deprecated: Assigning the return value of new by reference is deprecated in /data/18/1/26/103/1352918/user/1450652/htdocs/seoul/wp-includes/theme.php on line 505
Terror Politics - 햇볕정책과 테러 » 2009 »

Archive for December, 2009

본인을 치려는 자세를 하고는 웃던자가

Thursday, December 31st, 2009

집 입구 에서 좀 떨어진 곳에 여성 공작원들을 세워 놓고 문을 여는 본인에게 다가와 본인에게 손을 쳐들고 치는 자세를 하고는 돌아가 여성 공작원들과 즐거이 웃던 자가 오늘 12시 한밤에 내려 가니 문 앞 우체통 옆에서 담배를 피우며 침을 복도에 뱉어 놓고 있었다. 누가 복도에 담배 연기를 가득 채워 놓는 가 하여도 움직이지 안고 있다가 본인이 내려가자 자신이 있는 상점으로 사라진다.

무슨 이유로 남의 집에 들어와 침을 뱉어 놓고 ë‹´ë°° 연기로 복도를 채우는 짓을 반복하는지 이해 하기 어려울 것도 없지만… 수준이다. 물론 더 더러운 짓도 주저 하지 안는 자들

괴씸죄?

Sunday, December 27th, 2009

오늘은 공작원이 태광실업의 회장인지가 괴씸죄로 구속되었다 떠든다.

괴씸죄? 태광실업? 노무현?

무었이 목적이지? 빙빙둘러서 말하는 지들 두고 보면 알겠지.

성탄절에도 다물지 않는 그 구멍

Friday, December 25th, 2009

오늘 교보 문고에 가는 길 공작원 자신은 북에 가고 프다 말을 하다 말을 바꾼다.

돌아오는 길 문자 메시지를 받더니 운전하다 말고 지난 번처럼 다시 만주 예기를 꺼내든다.

만주에 계림 이라고 잘 준비된 말들이였다. -만주의 계림이라 무었을 말하고자 하는 가?-

[후진타오나 만나서 그런 말들이나 해보지 오바마가 대통령이 될때 집 문앞에 망가진 흰 냉장고를 버리고 다음에는 검은 잿가루를 뿌려 놓는 노망이나 부리는 자들이.  다시 간단하게 기술하면 만주 영유권은 후진타오게게나 가서 말하고 흰색 냉장고나 검은색 잿가루 버리는 연극은 백악관 앞이나 가서 í•´ 봐라. 물론 후진 타오 앞에 가서는 ì•„ì–‘ 떨기 바쁠테고 백악관 앞에 가서는 신사 숙녀 행세 하겠지…]

다 공개되어 알다시피

오래 전부터 북에 밀사? 들이 들락 거렷다고 유신 -독재- 이 있을 것이라고 김일성에게 예고도 해주고. 그러지 않았나!

김일성과 공생? 그때 시민들에게는 반공을 내세우고 있었지. 많은 사람들이 공산 주의자라 누명쓰고 당하고… 반공은 하나의 정치 탄압 도구 독재 연장의 도구지 아니 하였는가!

시민은 공산주의 자로 몰고 자신들은 김일성과 비밀리에 공생하는 전통을 만들고… 반공 이 국책이라고 웃겨서

요즘 지붕.. 하이킥 이라는 드라마가 있다 오두 방정 떠는 여자 탈랜트 처럼 귀엽기나 하면 말이나 않하지

성탄절에도 쉴수 없는 악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그 멈추지 않는 구멍들

기억하나 산타 옷을 입고 나타난 최대화 대사를 교회 에서 촬영한 사진을 그에게 주자 그가 노길상과 함께 본인을 위협하던 일을.

싼타 옷 입은 쓰레게 공작원 이였지. 테러조직 작은괴수라고.

노무현 아래서는 본인을 위협하던 노무현의 공작원이 노무현이 퇴임하자자 죽으라는 선동을 하는 쑈나 보이는 정치간첩들의 세상 썩은 양파들의 세상.

PS: 차를 타려는 본인앞에 일본인 행세를 하는 두 여성 중년 공작원들이 사납게 행동하였다. 무슨 목적으로 일본인 행세를 하며 그런 저질 행동을 하여 댈까? 난데없이 중국어를 떠들어대며 시비를 걸던 공작원 남녀들 처럼. 위협하려면 본인이 잘 아는 한국어를 사용하지 중국어나 일본어를 힘들게 ? 사용하시기까지 하다니.

다시 기술하면 본인이 돌아온 서울의 첫 성탄절이나 이번 성탄 절이나 서울은 한치의 변함이 없다. 날리는 분장하는 깃발의 색깔만 바뀔뿐.

예날 어느 중원 변방의 작은 나라는 고구려 인을 허수아비 왕으로 삼았다는 일이 있었다 한다. 물론 자신들의 위기를 타게 하기 위하여.

예나 지금이나 인간들의 책략에는 무서움이 느꼐저야 할것이다.

자신의 자식을 버려 해외에 입양까지 되게 하여 놓고는 ê·¸ 자식을 찾아 공작의 대상으로 삼아 자신의 계획을 행하려던 끔찍한 공작원 처럼 기기묘묘 í•œ 자들이다. ê·¸ 아이들?은 얼마나 힘든 길을 걸어야 하였을까? 오래전 외국으로 입앵되어 가는 아가들을 본적이 있다 그중 조금 나이가 ë“  아이의 서러운 울음 소리는 얼굴 표정은 아직도 나의 눈앞에 아른 거리는데 …  자칭 똑똑한 사람들이다. 기가 막혀서

거대한 계획인지 뭔지를 내세우며 부모로 행세 하려는 자들이 과연 얼마나 될까?

공직원의 만주

Friday, December 18th, 2009

김정일의 화폐개혁?에서 수탈 대신 화제를 만주 로 돌리는 공작원의 의도는?

http://globalecoanalysis.blogspot.com/ 어제 새로운 브로그를 시작하였다. 첫 주제중 하나가 북한의 화폐개혁을 통한 수탈과 통제 강화에 관한 것이였다.

참고로 전가와 함께 활동하던 자도 만주에 관하여 말하며 수작을 떨기 시작하였었다. 물론 본인을 죽이려던 김대중 반기문의 하수인들은 본인을 반북 반정부라 하였고.

김정일의 수용소와 탄압 테러 청산을 말하면 반북 반정부 정치 사상범이라 죽이고자 하는 자들 이자들의 실체는 무었일까?

도끼와 핵무기를 휘두르는 김정일 처럼

777 - 0641

Sunday, December 6th, 2009

본인을 위협을 하기 위하여 유인할때 사용한 전화 번호다. 그 여성은 국제적인 인권 조직에 있던 여성으로 자신들은 본인을 도울수 없다고. 신기하지